현대청운중학교 로고이미지

드림레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드림레터 13~16
작성자 안기중 등록일 15.08.25 조회수 765
첨부파일


어제의 나를 버릴 줄 아는 사람

연필은 쓰던 걸 멈추고 몸을 깎아야 할 때도 있어.
당장은 좀 아파도 심을 더 예리하게 쓸 수 있지.
너도 그렇게 고통과 슬픔을 견뎌내는 법을 배워야 해.
그래야 더 나은 사람이 될 수 있는 거야.
- 파울로 코엘료


<촌철활인  : 한치의 혀로 사람을 살린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미지의 행복보다는
 익숙한 불행을 선택한다고 심리학자들은 말합니다.
익숙한 것을 좋아하고
 낯선 것을 두려워하는 것이 인지상정입니다.
패자는 변화를 두려워합니다.
그러나 승자는 어제의 나를 버릴 줄 압니다.

(출처 : 행복한 경영이야기 http://www.happyceo.co.kr/)

이전글 드림레터 17호
다음글 드림레터 9~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