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청운중학교 로고이미지

드림레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드림레터 18~20
작성자 안기중 등록일 16.03.15 조회수 691
첨부파일

성공은 실패의 아버지, 죽어야 산다

기업은 자신을 성공시킨 바로 그 요인에 의해 실패한다.
특정 분야에서 너무 성공하다 보면 거기에 과도하게 집착해
 새로운 적(敵)의 등장을 느끼지 못하기 때문이다.
아니 느끼지 못한다기보다
 의도적으로 느끼지 않으려 한다.
 `실패가 성공의 어머니`가 아니라
`성공이 실패의 아버지`가 되는 셈이다.
- 김형태 전 자본시장연구원 원장


<촌철활인 : 한치 혀로 사람을 살린다> 
김원장은 ‘계속 성공하다 보면 자연스럽게 그쪽으로
 수로가 생기기 때문에 물줄기를 억지로 바꾸지 않는 이상
 기업은 파인 수로를 따라 흘러갈 수밖에 없다’는
‘수로 내기(canalization) 오류’에 빠지지 않기 위해선,
‘나 스스로 미래의 적을 내 안에서 키워
 그 적이 나를 잡아먹게 해야 한다’고 주장합니다.

(출처 : 행복한 경영이야기 http://www.happyceo.co.kr/)

이전글 드림레터 2015. 21-24
다음글 드림레터 17호